2020.09.22 (화)

  • 맑음동두천 13.0℃
  • 구름조금강릉 15.0℃
  • 구름조금서울 17.2℃
  • 구름많음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7.6℃
  • 흐림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4.5℃
  • 구름조금제주 20.4℃
  • 맑음강화 13.2℃
  • 구름조금보은 11.7℃
  • 구름조금금산 12.2℃
  • 구름많음강진군 15.5℃
  • 구름조금경주시 13.7℃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안전컨설턴트

강남구 코로나19 확진자 관련 발표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강남구에서 15일 이태원 클럽 2차 감염자 1명이 발생해 관내 확진자는 총71명으로 늘어났다.



강남구 삼성동에 사는 호주 국적의 42세 남성은 이태원 클럽을 방문해 어제 양성 판정을 받은 확진자의 접촉자로, 14일부터 근육통이 생겨 강남구보건소에서 검체검사를 실시한 결과, 오늘 오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최근 이태원 클럽에 다녀오신 분이나 서울시의 검사 요청 문자를 받으신 구민께서는 철저히 개인정보를 보호해 드리니 걱정 마시고, 함께하고 배려하고 존중하는 ‘미미위 강남’의 정신으로 바로 검사에 응해주실 것을 거듭 요청드린다.


강남구는 전국적으로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노래방 등 시설을 통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것과 관련, 구민들의 건강안전을 지키기 위해 10개조의 특별 합동단속반을 꾸리고 성인PC·DVD·멀티방 등의 다중이용시설을 집중 점검하고 있다.


강남구는 구민 여러분이 일상생활 속에서 무엇보다 2m 거리두기와 마스크 쓰기, 손 씻기를 잘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강남구]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