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2 (일)

  • 흐림동두천 23.5℃
  • 흐림강릉 29.0℃
  • 천둥번개서울 24.2℃
  • 흐림대전 29.3℃
  • 흐림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30.4℃
  • 구름많음광주 29.4℃
  • 박무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9.2℃
  • 구름많음제주 33.5℃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8.4℃
  • 흐림금산 29.1℃
  • 구름많음강진군 30.3℃
  • 구름많음경주시 31.7℃
  • 흐림거제 27.6℃
기상청 제공

로컬뉴스

당진시, IoT 기술 활용해 대기질 개선한다

대구가톨릭대 산학협력단과 ‘환경보건기술개발사업 지원, 시민 환경성질환 예방’ 업무협약

(한국안전방송) 당진시가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민선7기의 핵심 공약 중 하나인 미세먼지 저감을 통한 대기질 개선에 나선다.



시는 30일 당진시청에서 김홍장 당진시장과 대구가톨릭대학교 산학협력단 조극래 단장이 참석한 가운데 ‘환경보건기술개발사업 지원 및 시민 환경성질환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환경유해인자로부터 인체 건강영향 예방을 위한 공공기반 기술확보, 융합기술을 활용한 환경유해인자의 공간 빅데이터 구축 및 서비스 모델 개발, 생활 공감 환경보건기술개발사업의 추진, 정보 공유 및 결과 활용, 환경보건 관련 직무역량 강화, 정책정보 제공 등이다.


시는 대기오염물질 노출에 따른 환경보건 문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이번 협약 체결로 IoT, 빅데이터 플랫폼을 적용해 지역의 환경위해인자 노출 수준을 평가·계획·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이를 통해 고농도 미세먼지에 노출된 시민들의 특성을 파악해 맞춤형 정책수립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시가 올해 초 기후위기 비상사태 선포 시 목표한 ‘시민 실생활 공간 중심의 지역 및 계층별 맞춤형 저감 사업’ 추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홍장 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IoT 정보 기술과 융합된 당진시의 새로운 대기관리정책을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미세먼지 걱정없는 당진시를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당진시]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