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2 (금)

  • 구름많음동두천 13.7℃
  • 흐림강릉 18.5℃
  • 맑음서울 14.5℃
  • 맑음대전 11.4℃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10.3℃
  • 구름조금광주 11.6℃
  • 박무부산 11.8℃
  • 맑음고창 11.5℃
  • 맑음제주 12.2℃
  • 구름많음강화 13.0℃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6.7℃
  • 구름조금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속보

문 대통령 “가짜뉴스로부터 민주주의 지킬 자정능력 키워야”

美 바이든 대통령 주최 ‘민주주의 정상회의’ 참석…민주주의 증진 기여 의지 천명
“한국, 군사독재와 권위주의 체제 극복하고 가장 역동적 민주주의로 발전”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주최로 화상으로 열린 '민주주의 정상회의(Summit for Democracy)'에 참석, '개인의 자유와 표현의 자유는 확고히 보장하되 모두를 위한 자유와 조화를 이룰 수 있어야 하며, 가짜뉴스로부터 민주주의를 지킬 자정 능력을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시간으로 이날 밤 10시 11분부터 11시 23분까지 열린 이 회의에 참석해 '민주주의 증진을 위한 우리의 기여 의지'를 천명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10일까지 이틀간 열리는 이번 정상회의에서 문 대통령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 주재로 12개국이 참여한 본회의 첫 번째 세션에 발언자로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가 아시아 지역에서 민주화와 경제발전을 함께 이뤄낸 성공적인 경험을 토대로 민주주의 증진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인류가 민주주의와 함께 역사상 경험한 적이 없는 번영을 이루었지만 포퓰리즘과 극단주의, 불평등과 양극화, 가짜뉴스, 혐오와 증오 등 도전에 직면해 있다'면서 '민주주의를 지켜낼 방안에 대해 진지한 논의가 필요한 때'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부정부패야말로 민주주의의 가장 큰 적'이라며 '청탁방지법, 이해충돌방지법, 공익신고자 보호제도, 돈세탁 방지법 등 한국의 반부패 정책 성과를 국제사회와 공유하고 개도국과 한국의 전자정부 시스템을 나누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국이 반세기 만에 전쟁의 폐허를 딛고 군사독재와 권위주의 체제를 극복하면서 가장 역동적인 민주주의로 발전하는 과정에서 국제사회의 많은 도움을 받았다'면서 '민주주의 강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고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이번 민주주의 정상회의 참석을 통해 아시아 지역의 민주주의 선도국가로서 우리나라의 위상을 재확인하고 우리의 민주주의 경험과 성과, 정책을 공유함으로써 민주주의 증진을 위한 국제사회의 연대와 협력에 기여해 나가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평가된다'고 설명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