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3.04 (금)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1.6℃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4.1℃
  • 맑음울산 5.3℃
  • 연무광주 6.6℃
  • 맑음부산 7.8℃
  • 맑음고창 1.8℃
  • 맑음제주 9.0℃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3.1℃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5.3℃
기상청 제공

엘칸토, 국립 부경대와 함께 기존 3D 풋스캐닝 기술을 넘는 소프트웨어 개발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엘칸토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맞춤 제화 초개인화 시대를 열어가고 있다.

엘칸토는 국립 부경대와 함께 기존 3D 풋스캐닝 기술을 넘는 실시간 데이터 전환 소프트웨어를 개발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이번에 부경대와 10차에 걸쳐 발모양 분석 및 3D 모델링, 알고리즘 개발을 통해 만든 실시간 데이터 전환 소프트웨어는 제화업계가 기존에 사용해온 풋스캐닝 보다 정교하고, 제작 기간을 단축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소프트웨어를 사용 시 발의 넓이, 폭, 길이, 등, 토우 부분 등의 규격이 실제 보다 크거나 넓게 나왔던 점을 개선해 mm 단위까지 미세하게 보정할 수 있다. 또한 빅데이터 기반의 알고리즘 매치를 통해 3D 모델링 미세 보정 및 합성을 할 수 있다. 또한 15분 내 데이터 전환을 완성해 기존 라스트 제작에 소요되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 빠른 맞춤형 구두 제작을 할 수 있다.

보정 프로그램은 구두, 부츠, 운동화 등 다양한 신발 제작에 활용할 수 있고, 향후 유형별 최적화 그룹핑 및 데이터베이스화를 통해 각종 제화 제작 시 조합,변경 개발도 할 수 있다.

엘칸토는 앞으로 모바일 폰과 3D 스캐너를 연동해 언제 어디서나 발 정보를 측정하고, 실시간으로 자신의 발에 최적화된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게 프로그램을 발전시켜 맞춤 주문형 엘칸토 제품 판매까지 접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