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흐림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3.0℃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5.3℃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5.2℃
  • 흐림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3.7℃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7℃
  • 맑음강진군 24.1℃
  • 흐림경주시 25.5℃
  • 맑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서울돈화문국악당, 국악동호인들의 잔치 〈시민국악주간〉 개최

초등생부터 CEO까지 남녀노소 구분 없이 국악을 사랑하는 시민들의 다채로운 공연

(한국안전방송) 서울시 대표 국악전문 공연장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7월 17일(수)부터 27일(토)까지 국악을 사랑하는 시민 국악동호회 10팀의 공연을 무료로 만날 수 있는 <시민국악주간>을 진행한다.



서울시는 국악당을 단순한 공연관람 공간이 아닌 예술을 통해 시민들과 함께 호흡하는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2016년 개관부터 시민 동호인들의 공연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지난 3년간 총 50개 단체, 630명의 시민 예술가들이 <시민국악주간> 무대에 오른 바 있다.


올해 <2019 시민국악주간> 무대에 오르는 10개 팀은 지난 5월, 약 3주간의 공모를 통해 지원한 총 32개 팀 가운데 선발하였다. 보다 많은 국악동호인들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 3년간 <시민국악주간>에 참여하지 않았던 신규 국악 동호회와 청소년 동아리를 우대하였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최종 선정된 10개의 국악동호회에게 공연기회와 함께 무대 기술 지원, 통합 홍보물 제작 및 소액의 지원금 등을 제공한다.


<시민국악주간>에 참여하는 시민 국악인들은 나이, 직업, 경력 등에 관계없이 국악에 대한 애정으로 모인 동호인들로 10대부터 70대까지 전 세대에 걸쳐 교사, CEO 등 다양한 직업군을 가지고 있다. 전문 연주자 못지않은 실력과 열정으로 정악, 산조 등 전통음악부터 창작음악까지 다채로운 국악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경기지역 교사들이 결성한 국악 동호회 <해노아>, 기업 CEO와 임원들이 전통 예술에 대한 깊은 이해를 위해 결성한 <국악공부 & 동락콘서트>, 정기적으로 국악기 연주와 봉사를 진행하는 <국악모임 지음>, 엄마와 아이 그리고 선생님과 학생이 함께하는 연주하는 <거문고앙상블 울림> 등 다양한 구성원과 다채로운 이야기를 담고 있는 국악 동호인들의 무대를 만나보자.


‘서울돈화문국악당’은 <시민국악주간>을 통해 일상에서 국악을 즐기는 시민들에게 공연의 기회를 제공해 주체적인 예술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앞으로도 전통예술을 향유하는 동호인들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국악 동호인들의 활발한 활동을 응원할 계획이다.


2019 시민국악주간>은 사전 예약을 통해 선착순으로 무료 관람할 수 있다. 7월 17일(수)~27일(토) 평일 19:30, 토요일 14:00, 18:00 공연이 진행되며,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돈화문국악당 홈페이지(sdtt.or.kr)를 참고하면 된다.


전화예약: 02-3210-7001~2




뉴스출처 :서울돈화문국악당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