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1℃
  • 구름많음강릉 14.8℃
  • 구름많음서울 13.8℃
  • 구름조금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16.2℃
  • 구름많음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16.8℃
  • 구름조금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4.0℃
  • 구름조금보은 15.8℃
  • 구름조금금산 14.5℃
  • 구름많음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7.5℃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경기도-고양시 스마트 원예단지 조성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 노후화된 기존시설 현대화 추진

(한국안전방송) 경기도는 고양시, 농어촌공사와 함께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조성’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도는 앞서 10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에 노후화된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을 현대화하는 방안을 제출, 지원 대상에 선정됐다.


총 사업비는 46억 원이 투입되며, 정부는 32억 원을 지원한다. 농어촌공사는 위수탁협약 체결을 통해 실시 설계 등 사업 시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상시 현황점검·관리 및 사업 적기 추진시스템을 마련하고, 분기별로 관계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해 사업대상지 여건에 따라 신속한 사업계획 변경 등을 통하여 공사 지연을 방지할 예정이다.

기반조성이 완료된 후에는 연계 사업을 통해 스마트팜 구축을 지원한다.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은 2006년에 조성돼 13년이 지나 시설이 낙후됐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경기도는 이 지역에 스마트팜을 도입하기 위해 ▲대형관정 및 소형관정 등 용수개발 ▲상수도 및 배수로 정비 ▲폐식물 처리시설과 폐양액 재활용시설 설치 ▲화재·감전 예방시설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고양시와 함께 이번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며 “인근에 조성 예정인 화훼종합유통센터와 더불어 이 지역을 스마트 원예단지의 대표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육성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도내 스마트팜 보급을 위해 현재까지 39억 원을 투입해 118농가에 센서 장비, 영상장비, 제어시스템 등 ICT 시설·장비를 지원했으며, 2022년까지 추가로 80농가를 육성할 계획이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