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3 (목)

  • 구름많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0.1℃
  • 구름많음서울 5.7℃
  • 구름많음대전 4.8℃
  • 맑음대구 9.2℃
  • 맑음울산 9.2℃
  • 맑음광주 6.9℃
  • 구름조금부산 10.4℃
  • 구름많음고창 6.8℃
  • 구름조금제주 12.0℃
  • 흐림강화 4.9℃
  • 구름많음보은 2.1℃
  • 구름많음금산 3.4℃
  • 구름많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9.1℃
  • 구름조금거제 7.7℃
기상청 제공

안전컨설턴트

전남도, 섬 응급환자 원격협진 연구 나서

행안부 공모 선정…2020년까지 20억 들여 증강현실 기반 시스템 개발

(한국안전방송) 전라남도는 2020년 행정안전부 지역 맞춤형 재난안전 연구개발 공모사업에서 ‘도서지역 재난/사고 응급환자를 위한 증강현실 기반 원격협진 연구’ 과제가 최종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연구개발 공모는 행정안전부가 지역 재난안전 위험도와 이슈 등을 반영, 지자체가 주도적으로 연구기획·개발·실증을 해 재난안전 현안문제를 해결하도록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전라남도는 지난해 10월부터 대학, 연구기관 등 전문가 자문을 얻어 연구과제를 기획·제안했다. 그 결과 행정안전부의 서류 및 최종 발표 평가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됐다.


‘도서지역 재난/사고 응급환자를 위한 증강현실 기반 원격협진 연구’는 다도해로 구성된 전라남도의 의료 및 보건, 교육, 재난 구호 등에서 ‘섬’이라는 지리적 문제와 SOC 부족 등을 배경으로 발굴됐다. 총사업비 20억 원 가운데 국비 16억 원을 지원받아 2022년까지 사업을 추진한다.


도서지역 응급사고 발생 시 이송 시간이 오래 걸리고, 이송 시 응급구조사의 의료행위가 금지돼 응급환자의 골든타임 내 응급처치가 어려운 상황에서 증강현실(AR)을 기반으로 현지 의료진-응급구조사 간 원격협진 시스템 개발과 시범운영을 통해 실효성을 검증하게 된다.


박종필 전라남도 안전정책과장은 “개발이 완료되면 도서뿐만 아니라 의료진이 부족한 원격지에서 응급환자의 안전을 확보하고, 재난 발생 시 빠른 대응과 처치로 응급 환자의 생명 연장과 지역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민의 삶과 밀접한 재난안전 연구개발사업 성과를 얻기 위해 지역 전문가와 연계해 개발부터 실증까지 실효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행안부 공모 선정…2020년전라남도]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