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0 (월)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8.0℃
  • 맑음서울 8.9℃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11.2℃
  • 맑음울산 10.9℃
  • 맑음광주 12.3℃
  • 연무부산 10.9℃
  • 맑음고창 10.2℃
  • 연무제주 12.3℃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9.3℃
  • 맑음금산 9.6℃
  • 맑음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10.9℃
  • 맑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국방부, 설 연휴 대비 전군 감염병 예방조치 강화

(한국안전방송) 국방부는 설 연휴 기간 가족·친지 방문 및 국·내외 여행 증가 등으로 장병들의 감염병 발생 위험이 증가함에 따라 전군(全軍)에 감염병 예방 조치를 강화하였다.



명절기간 동안에는 음식을 공동으로 섭취하고 사람 간 접촉이 증가하기 때문에 감염병 발생 위험이 증가합니다. 국내외 여행 증가로 해외 유행 감염병의 발생 역시 우려된다.


이에 국방부에서는 전군에 ‘군 발열환자 관리지침’을 시달하고, ‘설 연휴 감염병 예방수칙(질병관리본부)’ 준수를 강조하였다.


특히, 국방부는 최근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 군(軍)내부로 유입되는 것을 막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의료종합상황센터와 연계한 국방부(국군의무사령부) 방역대책반 운영, 질병관리본부-중앙방역대책본부 핫라인 구축 등 안정적인 위기관리를 위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또한, 최초 국내 확진환자 확인일자(1월 19일)를 기준으로 잠복기간(최대 14일) 내에 중국을 방문한 모든 장병들을 대상으로 증상의 유무를 확인하고 있으며,


군 병원 응급실 감시체계를 활용하여 24시간 감염병 모니터링을 강화 운영하고 있다.


국방부의 설 연휴 대비 감염병 예방 강화 조치를 통해 장병들 뿐만 아니라 국민들이 건강한 명절을 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해외여행 후 발열, 설사, 발진, 기침 등 감염병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가까운 군 보건의료기관 또는 의료종합상황센터(1688-5119)의 상담을 받고, 의심증상이 있어 의료기관을 방문할 경우에는 가급적 마스크를착용하고 의료진에게 해외여행력을 반드시 알려야 한다.


[뉴스출처 : 국방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