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흐림동두천 0.8℃
  • 흐림강릉 5.5℃
  • 구름많음서울 3.2℃
  • 구름조금대전 0.9℃
  • 맑음대구 0.8℃
  • 구름조금울산 6.6℃
  • 흐림광주 5.4℃
  • 흐림부산 7.9℃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10.0℃
  • 구름조금강화 1.1℃
  • 구름조금보은 -3.0℃
  • 맑음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4.6℃
  • 구름조금경주시 0.9℃
  • 구름많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무소의 뿔처럼 홀로 가라"

  • No : 22181
  • 작성자 : 박기동
  • 작성일 : 2022-09-30 20:59:02


♥무소의 뿔처럼 홀로 가라/숫타니파타♥

<‘22.9.30>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

물에 오염되지 않는 연꽃처럼,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물속의 고기가 그물을 찢는 것처럼,

불이 타버린 곳으로 돌아가지 않는 것처럼,

모든 속박들을 끊어버리고,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탐내지 말고 속이지 말며,

갈망하지 말고 남의 덕을 가리지도 말며,

혼탁과 미혹을 버리고 세상의 온갖 애착에서 벗으나,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




무소는 물소가 아니라, 코뿔소를 말합니다.

코뿔소는 뿔이 하나 입니다. 둘이 아니죠.​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숫타니파타에 나오는 멋진 게송이며,

<마음의 걸림 없는 대 자유>를 표현한 것 입니다.

그 어디에도 걸리지 않는 마음의 대 자유, 심무 가애[心無罫碍]의 경지입니다.

마음이 그 어디에도 걸리지 않는다면, 그 어떤 고통도 없을 겁니다.

그 어떤 그물에도 걸리지 않는 바람과 같은 대 자유, 완전한 해방...

그럼 마음이 걸리는 것은 언제일까요?

내 마음을 살펴보면 탁탁 걸리는 것들이 있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

그런 것들은 모두 다 내 마음이 "실체가 있다"고 여기는 것들입니다.

뭔가 있다고 여기면 바로 즉시 거기에 걸려 듭니다. ​

사실상, 우리 중생들은 그 모든 것에 다 실체가 있다고 여기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래서 항상 여기저기에 걸려들고 있지요.​

"실체가 있다"라고 여기는 것이 바로 모든 번뇌의 뿌리인 무지/무명입니다.

뭔가 있다고 여김으로 인해, 거기에 애착 하거나, 그 반대로 그걸 싫어하는데,

바로 이 세 가지가 탐,진,치 삼 독 번뇌입니다.​

탐,진,치 삼독번뇌는 모두 걸려든 상태입니다.

시원한 해방이 아닌 탁 막혀 있는 것....

낚시 바늘에 물고기가 걸려들듯이,

번뇌에 중생들이 탁 걸려들어 괴로움에 발버둥 치고 있습니다.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

물에 더렵혀 지지 않는 연꽃처럼....​

마음에 그 무엇도 걸리지 않는 대 자유,

심무가애[心無罫碍]!!!

심무가애[心無罫碍]가 바로 "해탈"입니다.

해탈은 공[空]을 통해 얻어지며,

공[空]의 깨달음은 연기법의 이해를 통해 얻어집니다.


내 마음 속을 들여다 보면,

걸릴게 아무것도 없음을 알 수 있습니다.​

나/자아/영혼이라는 것은 없이,

그저 마음이 작용하고 있습니다.​

무명에 의해 작동되면 마음이 걸리고,

지혜에 의해 작동되면 마음이 걸리지 않습니다.

우리의 마음은 본래 형상/

모습이 없으니 그 어디에도 걸릴 수가 없지요.

다만 마음이 이걸 몰라서 걸릴 뿐입니다.​

그래서 자주 자주 마음을 들여다 봐야 하지요.

외부의 것들도 모조리 다 변해가니, 역시 본래 걸릴게 없습니다.

항상 변해가다가 결국 사라져 버리니.....본래 없었을 뿐입니다.​

空......心無罫碍....

마음의 걸림없는 대자유, 심무가애[心無罫碍]의 경지!!!

“너는 그동안 홀로 서야 한다는 것을 배웠지만,

아직도 의존하려 하는구나(You have learned to be independent, yet you feel dependent). ​


다른 이에게 의존하려는 환상이 너를 계속 노예 상태에 남아 있게 하는 것이란다.

너에게 도움과 희망과 용기를 주는 사람들에게 의존하려 할 때,

너는 의존과 분리 속에서 길을 잃어버리게 된단다. ​

그들이 아무리 고귀한 사람이라 할지라도 말이야.”

스스로 해야 합니다. 자신이 해야 할 것은 스스로 해야 하지요.

그 누구에게도 의지하지 말고..​

홀로 해야 합니다.

그래서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야 하는 것 입니다.​

또한 이 세상에서 진정한 사람은 찾기가 힘듭니다.

그래서 자신이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야 하지요.

나쁜 벗/동료, 사람들은 길을 잃게 만듭니다.​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야 합니다.

중국 마오쩌둥(모택동)의 좌우명으로 알려진

‘처변불경 처변불경(處變不驚 處變不輕)’이 있다.

♥무소의 뿔처럼 홀로 가라/숫타니파타♥이다.

“고난 당한 것이 내게 유익 이라.

이로 인하여 내가 주의 율례를 배우게 되었나이다.” -시편 119:71-

..

​주)숫타니파타는?

https://youtu.be/11DOCSYJ-Io



동영상: 인문학 세미나, 지혜의 향연

[지혜의 향연] 숫타니파타 :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김종욱 교수)

인문학 강의 함 보세요..

불교에서 가장 오래된 원시 경전(불경)이다.

숫타(Sutta)는 ’경전:말의 묶음(經)', 니파타(Nipata)는 '모음(集)' 을 말하므로,

숫타니파타는 팔리어로 '경전들의 모음'을 뜻한다. 상좌부의 수많은

경전들 중에서도, 숫타니파타는 당당히 '경전들의 모음'이라고 이름이 붙어져 있다.

숫타니파타는 1장 사품(蛇品), 2장 소품(小品), 3장 대품(大品),

4장 의품(義品), 5장 피안도품(彼岸道品)의 다섯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네티즌 의견 0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