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8 (금)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19.1℃
  • 서울 19.8℃
  • 흐림대전 22.1℃
  • 흐림대구 23.4℃
  • 울산 20.8℃
  • 흐림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6.5℃
  • 흐림고창 22.0℃
  • 구름조금제주 26.4℃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1.2℃
  • 구름많음강진군 27.0℃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천안 주차장 화재’ 닮은 울산 화재… 주민·관리사무소 직원이 막아

URL복사

 사진은 소화전으로 차량 화재 진압하는 모습. 울산경찰청 제공.

 


울산의 한 아파트 지하추자장에서 차량 화재가 발생했지만, 주민과 관리사무소 직원이 초기 진압해 대형 사고를 막았다.

6일 울산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1일 오전 5시7분 울산시 북구 한 아파트 지하 3층 주차장에 주차된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당시 지하 3층 주차장에는 차량 500여대가 주차돼 있었다.

이 때 주민 임모(36)씨가 출근을 하려다 맞은 편에 주차된 차량 하부에서 불꽃이 튀는 것을 발견했고, 119에 신고한 뒤 관리사무소로 가 당직 직원에게 이를 알렸다.
 

불은 점점 거세져 차량 보닛 위로 번졌고, 주차장은 검은 연기로 가득 찼다.

관리사무소 직원 최모(47)씨는 임씨와 함께 현장으로 달려가 소화전 소화 호스를 꺼내 화재를 진압했다.

이들은 이후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소화 호스를 인계하고 대피했다. 경찰은 아파트 전체 방송을 통해 입주민들에게 대피할 것도 알렸다.

화재는 인명피해 없이 차량 1대를 태우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완전히 진화됐다.

울산경찰청은 추가 화재 피해를 막는 데 기여한 공로로 임씨와 최씨에게 감사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연예궁금 충격고백 https://dailyfeed.kr/5afbe81/163281691736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