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1.9℃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7.1℃
  • 구름조금고창 1.2℃
  • 맑음제주 9.5℃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2.2℃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50대 가장 분신 사망' 관련 임금체불 빌라건축시행사 대표 구속

URL복사

빌라 공사 대금 수십억원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를 받아 온 시행사 대표가 구속됐다.

이 사건은 돈을 받지 못해 생활고에 시달리던 50대 가장이 스스로 몸에 불을 붙인 뒤 생을 마감하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전주지법은 25일 시행사 대표 A씨 등 2명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횡령 등 혐의로 구속했다.

법원은 검찰이 청구한 영장을 발부하면서 "증거 인멸의 우려, 도망할 우려가 있다"고 사유를 밝혔다.

이들은 2019년 9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전북 전주의 한 빌라 공사에 참여한 지역 중소업체 여러 곳에 약 30억원 상당의 공사 대금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이 업체들은 '빌라가 준공되면 담보 대출을 받아 대금을 주겠다'는 A씨 말을 믿고 공사에 참여했다.

그러나 지난해 4월 공사가 마무리됐는데도, A씨 등은 빌라 사업권을 다른 건설사로 넘기고 공사 대금 지급을 차일피일 미룬 것으로 조사됐다.

빌라 공사장 폐기물 수거 대금 6천만원을 떼인 B(51)씨는 지난 1월 28일 몸에 인화물질을 끼얹고 불을 붙여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B씨는 사고 전 지인에게 전화를 걸어 "이미 유서도 다 써놨고 더는 살 수가 없다. 이렇게라도 해야 세상이 억울함을 알아줄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슬하에 미성년 세 남매를 두고 있어 안타까움을 더했다.

이 사건과 관련,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건설업자의 공사비 미지급으로 인한 세 남매 아버지의 분신자살에 대한 억울함 호소'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에 경찰은 지난 3월 해당 건설업체 사무실과 임직원 차량 등을 압수수색하고 서류 등 증거물을 확보해 수사해왔다.


배너


칼럼




오늘의 사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