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9 (금)

  • 흐림동두천 10.0℃
  • 흐림강릉 11.8℃
  • 서울 12.9℃
  • 대전 14.5℃
  • 대구 13.0℃
  • 울산 13.3℃
  • 광주 12.2℃
  • 부산 13.5℃
  • 흐림고창 11.8℃
  • 제주 14.2℃
  • 흐림강화 10.6℃
  • 흐림보은 12.6℃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13.3℃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걸그룹 슈 "도박에 전 재산 날려 패가망신…반찬가게 일하며 변제 최선"

URL복사

물의를 빚고 유죄를 선고받은 걸그룹 S.E.S.의 슈(본명 유수영)는 지난 2018년 억대 상습도박으로 큰파장을 일으켯던 사건에 대해 1월 19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사과의 메시지를 전했다.

슈는 이날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자필 편지에서 "물의를 일으킨 지 오랜 시간이 지나 이렇게 인사를 드리게 된 이유는 두려운 나머지 숨기만 해서는 제 진심을 전달 드릴 수가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라며 "저로 인해 속상하셨을 저희 팬들과 국민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2018년 지인의 꾐에 빠져 처음으로 시작한 도박이 점차 규모가 커졌고,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도박에 몰두하게 됐다"며 "이로 인해 저는 십수년간의 연예인 생활로 모아둔 제 부동산을 포함한 모든 재산을 날리고 빚더미에 앉아 패가망신 수준에 이르게 됐다"고 말했다.


슈는 그러면서 "제 채무로 인해 제 건물 세입자분들의 임대차 보증금이 가압류당하는 등 (세입자가) 큰 피해를 본 상황이었기에 채권자들에게 최선을 다해 빚을 갚아왔다"며 "이를 위해 반찬가게에서도 일해보고, 동대문시장에서 옷을 판매해 보기도 하고, 지인의 식당에서 일하면서 채무 변제를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그렇다고 해서 제가 지은 잘못이 모두 없던 일이 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잘 알고 있다"며 "그렇기에 지난 4년간 진심으로 반성하는 마음으로 살아왔다"고 되돌아봤다.

슈는 "S.E.S. 멤버들에게도 너무나 미안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 "저 때문에 큰 고초를 겪으면서도 항상 제 걱정을 먼저 해주고 또 도와주었으며 제가 극단적인 선택을 하지 않도록 바로잡아줬다"고 적었다.

또 "이 자리를 빌려 바다 언니와 유진에게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며 "앞으로 무엇을 하든 제가 S.E.S.로 처음 데뷔하던 24년 전 그 초심으로, 정말 열심히 살아가는 유수영의 삶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