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5 (수)

  • 흐림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17.0℃
  • 서울 15.9℃
  • 대전 16.8℃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21.1℃
  • 흐림부산 18.5℃
  • 흐림고창 22.2℃
  • 구름많음제주 23.4℃
  • 흐림강화 14.9℃
  • 흐림보은 15.5℃
  • 흐림금산 16.3℃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국립산림과학원, 8~10일 강원영동 대형산불위험예보 발령

URL복사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은 8일 강원 영동지역에 대형산불 위험주의보를 발령했다.

대상 지역은 강원 고성, 속초, 양양, 강릉, 동해, 삼척 등이다.

이들 지역에 오는 10일까지 평균 초속 10∼18m, 순간 최대 초속 25m 이상의 강풍이 불 것으로 예상돼 산불 위험이 커진 데 따른 것이다.

국립산림과학원 산불예측·분석센터가 산불위험지수를 분석한 결과, 전국 대부분 지역의 산불 발생 평균 위험지수가 '높음'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

이달 들어 전국 누적 강수량이 5㎜ 미만으로 건조한 상태가 지속돼 산불 발생 위험이 매우 커진 상태다.

국립산림과학원 연구 결과 산불확산 속도는 무풍·무경사 조건과 비교해 초속 6m의 풍속, 경사 30도의 조건일 때 78배까지 빨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초 울진·삼척에서 열흘간 이어진 산불은 1만6천301㏊를 태웠다.

순간 최대 초속 25m의 바람으로 확산세가 매우 빨랐던 초기, 최초 발화지에서 10㎞ 이상 떨어진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 인근까지 불이 도달하는 데 3시간도 걸리지 않았다.

안희영 국립산림과학원 산불예측·분석센터장은 "주말까지 영동지방에 고온 건조한 돌풍이 발생할 전망"이라며 "작은 불씨도 대형산불로 번질 위험이 큰 만큼 산림 가까운 곳에서는 쓰레기나 농업부산물을 태우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