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3℃
  • 흐림강릉 26.9℃
  • 서울 26.0℃
  • 흐림대전 28.0℃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8.0℃
  • 구름조금광주 27.4℃
  • 구름조금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29.1℃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6.8℃
  • 흐림금산 27.5℃
  • 구름조금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27.0℃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에쓰오일 유사사고 막자"…부울경 화학기업 66곳 긴급 안전점검

고용노동부 부산고용노동청은 에쓰오일 사고와 비슷한 사고 방지를 위해 부산·울산·경남 지역 석유화학업체를 대상으로 긴급 안전 점검을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수소, 에틸렌, 프로판, 부탄 등 인화성 가스 공급 압축기를 보유한 사업장 66곳을 대상으로 한다.

사업장이 자율 점검한 후 그 결과를 부산고용노동청 경남권 중대산업사고예방센터에 제출하면, 근로감독관이 이를 검토해 불시 점검을 벌인다.

사업장은 자체 점검반을 구성해 오는 6월 9일까지 자율 점검을 완료해야 한다.

자율 점검 대상은 압축기 운전 구간 안전장치, 각종 비상정지장치 정상 가동 여부, 설비 상태 및 작업매뉴얼 작성·이행 여부 등이다.

근로감독관은 자율 점검이 미흡한 사업장, 고온·고압 운전 조건 사업장, 위험물 다량 취급 사업장, 20년 이상 압축기 다량 보유 사업장 등을 대상으로 불시 점검한다.

에쓰오일과 유사한 '알킬레이션'(부탄을 이용해 휘발유 옥탄값을 높이는 첨가제인 알킬레이트를 추출하는 공정) 보유 사업장도 점검 대상이다.

에쓰오일 울산공장에서는 지난 19일 오후 폭발·화재 사고가 발생해 협력업체 직원 1명이 숨지고 원·하청 노동자 9명이 다쳤다.

알킬레이션 공정 부탄 드럼(소형 탱크) 밸브에서 가스가 누출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된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