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03 (토)

  • 구름조금동두천 23.2℃
  • 구름조금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4.4℃
  • 구름조금대전 22.5℃
  • 흐림대구 21.8℃
  • 흐림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4.6℃
  • 흐림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5.6℃
  • 구름많음강화 23.8℃
  • 흐림보은 21.0℃
  • 구름조금금산 21.1℃
  • 구름많음강진군 23.9℃
  • 맑음경주시 20.4℃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찰, 온라인 총기·화약류 제작 정보 집중 감시

경찰은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가 총격을 받고 사망한 사건을 계기로 국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방 범죄를 막기 위해 온라인에서 유포되는 총기류 제작 방법 등 정보에 대해 감시하겠다고 1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경찰청은 약 한 달간 시도경찰청 산하 사이버수사요원과 전국 경찰서 총포 담당 경찰관, 일선 수사부서 소속 사이버 명예 경찰관인 '누리캅스' 등 1천여 명을 투입해 인터넷 공간에서 유포되는 관련 유해 정보를 감시한다.

사제 총기 제조법을 인터넷에 올리면 3년 이하 징역 또는 700만원 이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경찰은 또 해외 IP나 사이트를 거쳐 올라오는 총포·화약류 제조법에 대한 모니터링도 강화해 관련 내용을 발견하면 즉시 삭제하고 차단할 계획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