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0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2℃
  • 흐림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6.9℃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3.1℃
  • 흐림울산 22.2℃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3.3℃
  • 흐림고창 25.2℃
  • 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2.2℃
  • 구름많음보은 22.6℃
  • 흐림금산 22.6℃
  • 흐림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1.9℃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찰, '이재명 조폭 연루설 제기' 장영하 변호사 체포

경찰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의 '조폭 연루설'을 제기한 장영하 변호사를 체포해 조사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전날 장 변호사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및 명예훼손 혐의로 체포했다.

장 변호사는 경기도 성남시에서 활동하는 폭력조직 '국제마피아파'의 행동대원 박철민 씨의 법률대리인이다.

그는 지난해 10월 대선 국면에서 이 의원이 성남시장으로 재직하던 당시 국제마피아 측근들에게 사업 특혜를 주는 조건으로 20억원 가량을 받았다는 얘기를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에게 전달했다. 김 의원은 장 변호사에게서 전달받았다는 현금다발 사진 등을 경기도 국정감사장에서 공개하며 의혹을 폭로했으나 추후 이 자료들이 의혹과는 무관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됐다.

민주당은 박씨와 장 변호사가 당시 대선주자였던 이 의원의 당선을 막을 목적으로 허위사실을 공표하고 명예를 훼손했다며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검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은 경찰은 올해 3월 박씨가 수감된 수원구치소를 압수수색했다. 지난달 12일엔 장 변호사 사무실도 압수수색해 혐의를 입증할 증거들을 확보해 왔다.

경찰은 장 변호사에 대한 1차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체포 시한 내에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