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7.0℃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조금대전 18.8℃
  • 구름조금대구 22.2℃
  • 박무울산 20.7℃
  • 맑음광주 20.4℃
  • 구름조금부산 22.8℃
  • 맑음고창 17.1℃
  • 맑음제주 20.7℃
  • 구름조금강화 16.5℃
  • 맑음보은 16.4℃
  • 구름조금금산 16.8℃
  • 맑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경주시 20.4℃
  • 맑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자전거 이용자 추락 방지…대전 11개 교량 난간 1.4m로 높인다

대전시건설관리본부가‘자전거 이용시설 설치 및 관리지침’기준보다 높이가 낮은 11개소 교량 난간을 시설기준인 1.4m에 맞게 높이기로 했다.

9일 시에 따르면 대전시 일부 교량의 난간 높이가 1.0m~1.2m로 자전거 이용자들이 난간 밖으로 추락ㆍ이탈 위험에 노출돼 있는 상태다.

이에 시는 오는 5월까지 난간 높이가 낮은 버드내다리ㆍ복수교ㆍ용신교 등 11개소 교량 난간에 추가 난간을 설치하고 난간 안전 높이 1.4m를 확보해 시민 안전성을 높일 계획이다.

이번 교량 개선으로 자전거 이용자 및 심야시간에 하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게 교량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제화 본부장은 “시설물의 위험 요인을 사전에 발견하고 개선시켜 시민들의 안전 확보 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