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9.1℃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돈 더 입금했다" 속여 수천만원 편취한 고등학생 구속 송치

택시 기사 등에게 요금을 잘못 입금했다고 속인 뒤 현금을 돌려받는 방식으로 돈을 가로챈 고등학생이 구속돼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10대 A군을 구속송치 했다고 1일 밝혔다.

A군은 올해 8월부터 최근까지 수도권 일대 택시 기사와 숙박업소 업주 등에게 실제 요금보다 더 많은 돈을 입금한 척 속여 현금을 돌려 받는 방식으로 돈을 뜯어낸 혐의를 받는다.

현재 파악된 피해자는 40여명이며, 피해 금액은 2천900여만원이다

그는 주로 고령층을 범행 대상으로 삼았는데, 인터넷 뱅킹 입금자명에 '200만원' 등이라고 적은 뒤 입금 내용을 보여주며 피해자들을 속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편취한 금액 중 일부는 개인 용도로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피해자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배너


칼럼




오늘의 사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