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3 (토)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9.6℃
  • 구름조금서울 2.9℃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8.5℃
  • 박무광주 6.0℃
  • 맑음부산 8.9℃
  • 흐림고창 6.0℃
  • 맑음제주 14.5℃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2.2℃
  • 구름조금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5.3℃
  • 맑음거제 9.7℃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추석에 "살인사건 났다" 신고…어머니 살해 후 50대男도 숨진 채 발견

URL복사

“살인사건이 났다”고 경찰에 신고한 5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신고자의 자택에서는 모친이 살해당한 채 발견돼 경찰은 신고자가 모친을 살해한 후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놓고 수사에 나섰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22일 오전 7시 19분쯤 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에서 50대 남성 A씨로부터 살인사건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살인사건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가 아파트에서 투신해 사망한 사실을 확인했다. 아파트 인근을 산책하던 주민이 ‘쿵’ 소리를 듣고 경비원에게 이 같은 사실을 알린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등에 따르면 아파트 1층 화단 옆 인도에서 신고자로 추정되는 A씨가 높은 곳에서 떨어져 숨진 채로 발견됐다. A씨의 주거지인 아파트 15층 집 내부에서는 A씨의 어머니로 파악되는 8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존속 살해 가능성을 포함해 다양한 상황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