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흐림동두천 -14.9℃
  • 구름많음강릉 -3.4℃
  • 맑음서울 -9.3℃
  • 박무대전 -9.2℃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3.1℃
  • 맑음고창 -7.4℃
  • 구름많음제주 2.0℃
  • 구름조금강화 -11.3℃
  • 맑음보은 -12.1℃
  • 맑음금산 -10.8℃
  • 맑음강진군 -4.4℃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1.7℃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아파트 8층서 창틀 교체하던 작업자 2명 추락사

URL복사

2일 오전 9시께 서울 강서구 방화동의 한 아파트 8층에서 창틀 교체 작업을 하던 40대 남성과 30대 남성이 추락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새로 교체할 창틀을 끌어 올려 실내로 들이는 과정에서 기존 창틀이 밖으로 떨어지면서 균형을 잃고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사고 당시 현장에서 충분한 안전 조치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보고 있다. 권양기를 난간에 고정하면서 기둥에 추가로 묶는다든가, 작업자 몸에 안전 로프를 착용하게 하는 등의 조치가 없었다는 것이다. 경찰 관계자는 "관련자 조사와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안전 설비 등 미비점이 확인되면 책임자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