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화)

  • 맑음동두천 18.7℃
  • 구름조금강릉 25.5℃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1.3℃
  • 구름조금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0.7℃
  • 맑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1.2℃
  • 맑음고창 17.5℃
  • 구름조금제주 20.1℃
  • 맑음강화 16.8℃
  • 구름조금보은 20.2℃
  • 맑음금산 20.0℃
  • 구름조금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20.8℃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탄소포인트제 확대. 인센티브 늘리고 신규가입 7만 세대 목표

기후위기 대응 위해 도민들의 실질적인 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실천 중요
○ 탄소포인트제 가입자 늘리기 위해 예산 7억 원 별도 편성

URL복사

경기도가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일상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실천 운동의 일환인 ‘탄소포인트제’를 확대 운영한다.

환경부가 2009년 도입한 탄소포인트제는 가정, 상업시설, 아파트 단지 등에서 전기 등 에너지 사용량 감축 실적에 따라 포인트를 부여하는 온실가스 감축 실천 제도다.

가입자가 지급받은 포인트는 현금이나 종량제봉투 등 현물로 교환할 수 있다(개인당 1년에 최대 10만 원). NH농협은행에서 0.1%의 금리우대와 환전 수수료 최대 70% 할인 등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지난해 경기도에서는 25만7,633세대와 1,207단지에서 참여해 이산화탄소를 5만199tCO₂ 감축했고, 10만4,608세대가 10억2,033만 원의 인센티브를 받았다.

 

탄소포인트제는 국고보조사업으로 국비와 시·군비(50대 50)만으로 사업을 추진해 왔지만 도는 적극적인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올해 도비보조사업으로 7억 원(도비 50 시·군비 50)을 별도 편성했다.

도는 이를 통해 신규 가입을 확대하고 인센티브를 상향(상향규모는 미정)할 방침이다. 신규 가입을 7만 세대 늘리는 것을 목표로 도내 모든 공직자는 물론 각종 공공기관․단체 등과 연계해 가입을 유도하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각종 환경분야 교육·행사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맞춤형 홍보를 진행할 계획이다.

가입은 탄소포인트제 누리집(cpoint.or.kr)을 통해 직접 회원 가입하거나, 관할 시·군·구 환경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최혜민 도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2050 탄소중립 이행을 위해서는 도민의 일상생활 속 온실가스 감축 활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