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8℃
  • 흐림강릉 27.6℃
  • 서울 26.5℃
  • 흐림대전 30.8℃
  • 흐림대구 32.1℃
  • 흐림울산 30.7℃
  • 흐림광주 30.7℃
  • 흐림부산 28.9℃
  • 흐림고창 30.0℃
  • 흐림제주 34.1℃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3℃
  • 흐림강진군 30.9℃
  • 흐림경주시 30.8℃
  • 흐림거제 29.3℃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노상방뇨 신고했다고…선별진료소서 행패 부린 50대

인천 부평경찰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찾아가 난동을 부린 50대 남성 A씨를 업무방해 등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전 10시 20분께 인천시 부평구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투명 가림막을 파손하고 의자를 던지며 폭력을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선별진료소 직원이 자신의 노상방뇨 행위를 경찰에 신고한 것에 불만을 품고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범행 직후 현장을 벗어난 피의자가 재차 선별진료소를 찾아왔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긴급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노상방뇨로 통고 처분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추가로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