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9 (월)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3.3℃
  • 흐림서울 22.2℃
  • 대전 19.2℃
  • 대구 23.9℃
  • 흐림울산 24.6℃
  • 흐림광주 22.6℃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3.1℃
  • 흐림제주 27.2℃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4.1℃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찾아가는 공공사무원’ 소상공인 지원과 여성 일자리 두 마리 토끼 잡아

# 용인에서 1인 기업을 운영하는 A씨는 코로나로 매출 부진이 지속되면서 폐업까지 고려하게 됐다. 그러던 중 ‘찾아가는 공공사무원’을 통해 용인시의 ‘경영안전지원금’, ‘기살리기 카드 수수료 지원사업’ 등 다양한 지원 정책‧사업에 대한 정보를 제공받고 그 자리에서 신청까지 마칠 수 있었다.

A씨는 “꼭 필요한 정보를 알려주고 신청까지 도와줘 15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었다”며 “우리 같은 소상공인들에게 도움되는 최고의 정책인 것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이 정보기술(IT) 취약 소상공인에게 정부나 지자체의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찾아가는 공공사무원’ 사업으로 소상공인 지원과 경력단절 여성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가지 효과를 보고 있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5일 경기도청에서 ‘찾아가는 공공사무원’ 중간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지주연 경기도 여성가족국장, 홍춘희 경기도일자리재단 여성능력개발본부장, 김영석 한국생산성본부 공공혁신본부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 공공사무원 표창 수여, 추진실적 발표, 공공사무원 소감 및 우수사례 토크콘서트 등이 진행됐다.

지난해부터 시작한 ‘찾아가는 공공사무원’은 경기도, 경기도일자리재단과 3개 시(용인, 구리, 안성)가 함께 회계·사무 분야 경력 보유 여성을 채용해 정보기술(IT)에 취약한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소상공인들이 정부·지자체 지원사업에 참여해 관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정보 제공, 서류 준비, 행정절차 등을 도와주는데 경력 보유 여성 구직자들은 공공사무원으로 활동함으로써 사회 적응력 향상과 재취업 연계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도 일자리재단은 올해 용인, 구리, 안성에서 각 10명씩 총 30명의 공공사무원을 채용, 현재 총 433개 소상공인 업체를 대상으로 908건의 사업 참여를 지원했다.

홍춘희 여성능력개발본부장은 “찾아가는 공공사무원은 소상공인과 경력단절 여성 모두 상생할 수 있는 공공일자리 사업”이라며 “공공사무원들의 활동 종료 후에도 성공적인 민간 재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찾아가는 공공사무원 사업과 관련한 궁금한 사항은 역량개발2팀(031-270-9838)으로 문의하면 된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