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8 (일)

  • 맑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26.8℃
  • 구름조금서울 26.7℃
  • 맑음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조금강화 25.5℃
  • 맑음보은 25.0℃
  • 맑음금산 27.0℃
  • 흐림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7.0℃
  • 구름많음거제 26.0℃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경기 ‘산단 청년 노동자 교통비 지원사업’, 올해 상반기 27만 명 혜택 봤다

경기도는 올해 상반기(1~6월)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교통비 지원사업’을 통해 약 27만 명의 청년 노동자가 혜택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교통비 지원사업’은 산단 내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와 청년층 유입 촉진,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를 목적으로 경기도 등 광역지자체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함께 추진하는 사업이다.

교통 여건이 열악한 산단 내 중소기업에 재직 중인 만 15~34세 청년에게 지하철, 시외·고속버스, 택시, 전기차 충전 등에 사용할 수 있는 월 5만 원의 교통비 바우처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국·도비 총 265억 원을 투입해 도내 104개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 현재까지 전체 예산의 49.5%인 약 131억 원을 집행했다.

 

이에 따른 올해 1~6월 누적 지원 기업 수는 4만1,775곳, 누적 지원 인원 수는 27만1,448명에 달한다. 월평균 6,963개 기업, 4만5,242명의 청년 노동자가 교통비 지원 혜택을 받은 셈이다.

가장 많은 지원이 이뤄진 지역은 반월 국가산업단지, 반월 도금일반산업단지 등이 소재한 안산시로, 누적 지원 인원 수 5만5,565명을 기록했다.

이어 시화 국가산업단지, 시화 멀티테크노밸리 등이 소재한 시흥시가 4만2,006명, 동탄 일반산업단지, 발안 일반산업단지 등이 위치한 화성시가 3만7,975명으로 집계됐다.

도는 예산 소진 시까지 지원을 펼칠 계획으로, 지원 희망자는 ‘온라인 청년교통비 지원시스템’에 접속해 회원가입 후 신청하면 된다.

 

송은실 경기도 산업정책과장은 “앞으로도 분기별 사업 실적 모니터링과 함께 홍보를 지속해서 더 많은 산단 내 청년 노동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교통비는 민생경제와도 매우 밀접한 만큼, 이번 사업이 산단 내 청년 고용 활성화에 이바지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청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온라인 청년교통비 지원시스템 홈페이지(card.kicox.or.kr)’를 참고하거나 담당 콜센터(1600-0636)로 문의하면 된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