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11 (일)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23.7℃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5.2℃
  • 흐림대구 24.3℃
  • 흐림울산 22.8℃
  • 구름조금광주 25.8℃
  • 구름많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4.0℃
  • 흐림제주 24.9℃
  • 흐림강화 20.8℃
  • 흐림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3.6℃
  • 구름조금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성폭행 혐의 피소' JMS 정명석 추가 소환조사 받아

출소 4년 만에 다시 여신도 성폭행 혐의를 받는 기독교복음선교회(CGM·세칭 JMS) 정명석 총재가 추가 소환조사를 받았다.

10일 충남경찰청에 따르면 정명석 총재는 피의자 신분으로 이날 오전 경찰에 출석했다.

피소 4개월 만인 지난 7월 첫 소환 조사 이후 경찰은 이날까지 여러 차례 정씨를 불러 조사했다고 밝혔다.

기독교복음선교회 신도였던 여성 2명은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정명석 총재로부터 지속해서 성폭행을 당했다며 지난 3월 16일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기독교복음선교회 측은 입장문을 내고 "고소장에 적시된 여러 주장에 모순과 허위가 있다"고 반박했다.

반면, 피해자를 지원하는 반 JMS 단체 등은 "정 씨에 대한 강제수사를 실시하는 등 엄격한 수사와 처벌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한다.

정 총재는 신도 성폭행 등의 죄로 징역 10년을 선고받고 2018년 2월 출소했다.

경찰 관계자는 "정 씨가 지병이 있어 조사에 어려움을 호소해 이날 오전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면서 "앞으로도 계속해서 불러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