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창원 '500원 식당'에 방학 맞은 아이들 1천명 찾아 "맛있어요"

23일 겨울방학 마지막 점심 조기 종료…"여름방학에 만나요"

 

방학 기간 아이들이 500원만 내면 점심을 제공하는 경남 창원시 진해구 '500원 식당'이 큰 호응을 얻으며 겨울방학 운영을 마무리했다.


24일 이 식당을 운영하는 '블라썸여좌사회적협동조합'(이하 조합)에 따르면 이번 겨울방학에 약 1천명의 아동과 청소년이 500원 식당에서 점심을 해결했다

.
하루 약 50인분을 준비하는 걸 고려하면 방학 기간 20차례 식당 문을 여는 동안 아이들 발걸음이 끊이질 않았던 셈이다.


특히 이번 방학 운영 마지막 날인 지난 23일 점심에는 식당이 문을 연 오전 11시 30분부터 아이들이 우르르 몰려들었다.


결국 식당 운영을 마감하는 오후 1시 30분 전에 재료가 동나버려 조합은 어쩔 수 없이 낮 12시 10분께 이번 겨울방학 마지막 점심 제공을 일찍 끝냈다.


 

이 식당을 이용한 한 학생은 "음식이 정말 맛있고 싼 가격이라 또 오고 싶다"고 전했다.


조합은 '학교 급식이 나오지 않는 방학에 아이들이 굶지 않고 밥을 먹을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로 이 식당 운영을 시작했다.


완전 무료로 운영할 수도 있었지만, 공짜 밥을 먹는다는 사실에 아이들이 주저하는 경우가 많았기에 최소한의 금액인 500원만 받기로 했다.


그러나 예산 문제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었고, 이런 사정이 지역 언론매체 등을 통해 알려지며 최근 후원금이 쇄도했다.


이후 아이들 호응까지 더해져 현재 조합에 약 5천200만원의 후원금이 모였다.
앞으로 방학 때마다 2년 6개월을 더 운영할 수 있는 돈이다.


전수진 조합 사무국장은 "아이들 반응이 예상보다 너무 좋았고 조합 취지에 많은 분이 관심을 가져줘 힘이 샘솟는다"고 말했다.


조합은 이용 만족도 설문 조사를 바탕으로 식당을 더 개선해 올해 여름방학에 다시 문을 열 계획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