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0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많음강릉 27.0℃
  • 구름조금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7.9℃
  • 연무대구 25.9℃
  • 흐림울산 24.2℃
  • 흐림광주 23.9℃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6.7℃
  • 구름조금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5.2℃
  • 구름많음금산 26.3℃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5.0℃
  • 흐림거제 21.6℃
기상청 제공

정치

고 박정희대통령서거 제39주년

URL복사

오늘의 역사 (10월 26일)
10.26 사건, 중앙정보부 부장  김재규가 대통령 박정희를 시해 -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는 KBS 당진 송신소 개소식과 삽교천 방조제 준공식에 참석한 후 궁정동 안가(염동진의 아지트가 있던 자리)에서경호실장차지철,비서실장김계원,중앙정보부장김재규와 함께 연회를 가졌다. 

연회중에박정희는김재규의총에가슴과머리를맞았고곧수도육군병원으로 이송되었으나 이송 중 세상을 떠났다. 

당시 박정희의나이는만62세였다.김재규는재판과정에서민주화에 대한 열망으로 대통령을 살해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권력 암투 과정에서 김재규가 차지철에 밀리는 상황이었고 이에 김재규가 충동적으로 일으킨 범행이라는 견해가 많다. 

한편, 김재규는 10월 유신 때 부하들도 눈치를 챌 만큼박정희에게 반감이 있었고 이 살인 사건을7년간준비해왔다는설이있고,박정희 정권의핵개발추진과박동선의코리아게이트사건등으로한미관계가 악화되자미국정부가김재규를통해박정희의암살을은밀히조장했다는 설도 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