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7.6℃
  • 맑음서울 23.3℃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6.4℃
  • 맑음광주 22.8℃
  • 맑음부산 25.6℃
  • 맑음고창 21.7℃
  • 맑음제주 23.3℃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19.7℃
  • 구름조금금산 21.0℃
  • 맑음강진군 22.7℃
  • 맑음경주시 26.6℃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안보

경기도·여주시 합동 산사태 대피 훈련으로 위기 대응 능력 향상

○ 극한호우 대비 산사태취약지역 거주 주민 대상 대피 훈련 실시
- 산사태 주의보 발령 및 노령층 등 안전 취약계층 선제대피, 환자 이송 등 훈련
- 11개 읍면 이장단 회의 개최해 산사태 교육 실시

 

경기도는 여주시와 함께 산사태취약지역인 여주시 북내면 신남리 일원에서  주민 참여 산사태 대피 훈련을 18일 실시했다. 


이번 산사태 대피 훈련은 2024년 산림청 산사태 재난대비 훈련주간 운영계획에 따라 인명·재산 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되는 산사태취약지역에서 심야재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산사태 예보는 산사태정보시스템의 예측정보에 따라 여주시 산림부서에서 “주의보” 발령한 후 거주민에게 문자를 발송하고, 관할 경찰서와 소방서가 현장에 출동해 거동이 불편한 노령층, 장애인 등 안전취약계층을 선제적으로 대피시키고 차량통제, 환자 이송 등 재난상황에서 필수적으로 수행해야하는 훈련들이 실시됐다.


훈련에는 산림청과 한국치산기술협회와 31개 시군 산림부서, 15개 산림조합, 경찰, 소방 등 50여 기관 150명이 참석해 훈련을 참관했다.


이날 여주시는 가남읍 등 11개 읍면동 이장단 회의를 개최해 산사태 예방과 대응 방법, 대피소 알림 등의 교육도 함께 진행됐다. 


석용환 경기도 산림녹지과장은 “이번 훈련은 목적은 언제든지 읍면동 산사태 담당자가 산사태취약지역 주변 주민들을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피시키는 것에 초점을 맞춰 진행했다”며 “산사태취약지역 거주민 대피와 응급복구 등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도내 산림조합과도 긴밀하게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산사태취약지역은 30개 시군 2,286개소, 취약지역 내 거주민은 1만 2,169명, 대피장소는 1,169개소를 지정·관리하고 있으며,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해 위기 대응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해 대피 훈련 실시, 취약지역 안내판 설치, 대피소 스티커 부착 등을 할 계획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