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31.0℃
  • 구름많음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8.9℃
  • 맑음대구 32.4℃
  • 구름많음울산 26.2℃
  • 맑음광주 27.8℃
  • 구름조금부산 22.6℃
  • 맑음고창 25.5℃
  • 구름조금제주 24.4℃
  • 흐림강화 22.3℃
  • 맑음보은 28.4℃
  • 구름조금금산 28.5℃
  • 구름조금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9.4℃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식판만 갖다 대면 잔반의 양과 부피 분석. 음식물쓰레기 감소효과 탁월

경기도농수산진흥원, 구내식당에 잔반량, 식단 선호도 분석하는 푸드스캐너 도입
- 푸드스캐너 빅데이터 활용해 식단도 관리

 

경기도농수산진흥원(이하 진흥원)이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경기도 공공기관 최초로 AI푸드스캐너를 구내식당에 도입해 음식물 쓰레기 절감과 환경경영에 앞장선다.


AI푸드스캐너는 비접촉 스캐닝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음식 종류와 양을 분석하는 푸드테크 기술로 이용자가 식사 후 식판을 스캔하면 스캐너에 부착된 특수 카메라가 잔반의 양과 부피를 측정한다. 개인별 잔반 데이터는 추후 급식소가 식단을 짜거나 메뉴를 보완할 때 활용되며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을 줄일 수 있다.


진흥원은 경기도친환경유통센터 구내식당에 AI푸드스캐너를 설치해 식사 후 개인별로 잔반 데이터를 분석할 예정이다. 우수 참여자에게 푸드테크 아이디어 상품 등을 제공하는 등 푸드스캐너 잔반 제로(zero)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번 캠페인은 환경보호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생활 속 탄소중립을 실천하기 위해 진흥원 임직원뿐만 아니라 유통센터에 입주한 13개 기업이 함께 참여한다. 


최창수 경기도농수산진흥원장은 “푸드스캐너 잔반제로 캠페인을 통해 일상 속에서 음식물 쓰레기 배출을 줄이고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계기로 삼겠다”며 “AI푸드스캐너를 접목해 수집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급식 품질을 높이고 비용을 줄이는 시스템 개발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